default_setNet1_2

연천군 농협,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

기사승인 2019.09.20  

공유
default_news_ad1

- 방역 실시 및 통제초소 운영 지원

   
 
   
 

[연천=백호현 대표기자]  17일 연천군 관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됨에 따라 연천군 관내 농협(NH농협은행연천군지부,파주연천축협. 연천농협, 전곡농협, 임진농협)은 질병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 지원계획을 수립하고 각 농협이 자체 보유하고 있는 방제기구(광역살포기, 드론 등)를 활용하여 관내 양돈농가를 대상으로 선제적인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지난 18일부터 파주연천축협.전곡농협. 임진농협은 자체 보유 광역살포기를 각각 1대씩, 연천농협은 드론을 매일 아프리카돼지열병 방역 현장에 투입하고 각 농협별로 관할구역 내 전체 양돈농가에 대하여 1일 1회 소독을 실시하고있다.

아울러, 연천군 농협은 군청의 방역통제초소 1개소(백학면 전동리 소재)를 24시간 운영 지원하고 농가당 생석회 40kg을 공급하는 등 방역 및 질병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이월선 NH농협중앙회 연천군지부장은 “국가적 재난 상황에서 고통받는 축산인들에게 조금의 도움이라도 되고자 앞으로 농협은 할 수 있는 역할을 다할 것이고, 향후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종식될 때까지 아낌없는 지원을 계속할 것이라.” 고 말했다.

 

백호현 기자 bhhch1365@naver.com

<저작권자 © 동두천연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